바로가기 메뉴
본문 바로가기

나의 인생樂서, 지금 시작해 보세요. 회원가입 후 프로필을 등록하면, 씨앗뱃지를 드려요~

오늘의 추천스토리

마음시툰 용기있게, 가볍게 글.그림 김성라 시 선정 박성우 창비 웹툰이 아닌 시툰 간결하면서 일상의 이야기를 그대로 읽는 느낌이라 좋다. 시툰과 함께 어울리는 시는 더 깊이있게 자리한다. 어떤 책보다 짧지만 큰 여운이 남는다. 눈사람을 만들때 추억이 새록새록 집에서 키우는 강아지이름이 코코인데 코코 녀석이 왜 저기에서 나오지 하며 읽었다. 간결하지만 익숙해서 더 친근하다. 일상이 한 장면 한 장면 보여 나도 저런 때가 있었어 하며 읽었다. 일상적인 언어지만 다정하다 위로가 된다. 공감대가 크다. 잠시 쉬어가고 싶은 분이라면 몇장 넘기지 않아서 위로를 받을 책이다. 📚 얘기하고 나니까 내리막길처럼 가벼워지고 야트막한 오르막갈에 숨찼던 조금 전의 내가 우습게 느껴졌다. ✍혼자 버겁게 느껴진 일들을 이야기고 하고 나면 별게 아닌것처럼 느껴진다. 📚 어떤것에 대한 애정은 그것을 마주하고 있을 때보다 그것이 사라진 직후에 커지곤 했다. ✍늘 주변에서 보고 즐길때는 소중한 줄 모르다 없고 나서야 비로소 귀함을 알게 된다. 📚 개미는 용기내서, 가볍게 달려 나가고 있는 건지도 몰라 길 위의 일은 내 몫이야 ✍용기내지 않으면 무엇이든지 할 용기도 없다. 해야 할 일이라면 힘들어도 가야한다고 보여진다. 개미가 밟혀 죽을지라도 길을 가는 이유가 분명 있기 때문이다. 📚 내 가슴은 너무도 많은 뜨거운 것으로 호젓한 것으로 사랑으로 슬픔으로 가득 찬다. ✍살아가면서 희노애락으로 가슴을 채워가고 있다고 본다 별새꽃1

인생樂서에서, 나의 첫 이야기를 시작해 보세요!

소중한 삶의 순간들을 기억하고, 기록하는 나의 공간-
인생樂서에서 나의 이야기를 시작해 보세요.

나의 태몽과, 지금까지 태몽대로 이루어진 것이 있는지 알려 주세요.

글쓰기

내가 태어난 날에 대해, 부모님이 들려 준 이야기를 알려 주세요.

글쓰기

내 이름을 누가 어떻게 지었는지, 이름의 의미는 무엇인지 알려 주세요.

글쓰기

인생樂서 회원님께, 무료 자서전을 제작해 드립니다!

회원님 또는 부모님의 이야기로 #가족스토리에 사연 등록 후 캠페인에 참여하세요!

가족스토리 바로가기 캠페인 자세히보기

※ 가족스토리 작성 후 캠페인까지 참여하셔야 응모가 완료 됩니다.

개인정보 필수적 수집/이용 동의사항에
동의하지 않으시면 더이상 진행이 불가능합니다.

삭제하시겠습니까?

삭제되었습니다.

로그인이 필요합니다.
로그인하시겠습니까?

0개의 스토리
    0개의 스토리
      0개의 스토리
        프로필 수정
        생일
        직업

        등록된 친구가 없습니다.

          쪽지 보내기

          0/100

          쪽지가 전송되었습니다.

          친구관리

          친구관리

          친구관리

         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